축구

스포츠서울

이강인 안 뽑은 이유, 벤투 감독 "다른 선수들 있어서"[일문일답]

정다워 입력 2021. 09. 27. 10:58

기사 도구 모음

10월 A매치를 앞둔 파울루 벤투 축구대표팀 감독이 각오를 밝혔다.

벤투 감독은 27일 오전 화상 기자회견을 통해 10월 열리는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두 경기 계획을 밝혔다.

앞서 대한축구협회는 경기에 나설 27명의 선수 명단을 발표했다.

하지만 우리가 선발한 다른 선수들 또한 좋은 경기력을 보여주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파울루 벤투 축구대표팀 감독.제공 | 대한축구협회
[스포츠서울 | 정다워기자] 10월 A매치를 앞둔 파울루 벤투 축구대표팀 감독이 각오를 밝혔다.

벤투 감독은 27일 오전 화상 기자회견을 통해 10월 열리는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두 경기 계획을 밝혔다. 앞서 대한축구협회는 경기에 나설 27명의 선수 명단을 발표했다. 백승호, 이동준, 나상호, 김진수등이 복귀한 가운데 이강인은 이번에도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다음은 벤투 감독과의 일문일답.

-10월 A매치 각오는?
지난 9월 승점 4를 얻었다. 6점을 원했지만 가져오지 못했다. 어려운 두 경기를 앞두고 있다. 경기력을 향상시키고 공격을 더 발전시킬 생각이다. 수비는 비슷한 프로세스로 임할 예정이다.

-골키퍼 4명을 선발한 이유는?
보통 23명을 선발하는데 더 많은 옵션을 가져가 훈련, 경기를 다른 방식으로 하기 위해서다. 홈, 원정 경기가 있기 때문에 4명을 선발해 혹시라도 이란에서 발생할 상황에 대처할 수 있다. 송범근은 첫 번째 소집에서 함께한 후 다시 부르게 됐다.

-이강인 활약이 좋았는데 뽑지 않은 이유는?
같은 포지션에 다른 미드필더들이 있다. 최근 두 경기에서 좋은 활약을 한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우리가 선발한 다른 선수들 또한 좋은 경기력을 보여주고 있다. 두 개 포지션을 소화하는 선수도 있다.

-지난 소집에서 해외파 컨디션 문제가 있었다. 이번엔 어떤 식으로 관리할 계획인지?
해외파 선수들이 어떤 상태로 오는지 봐야 할 것 같다. 경기는 잡혀 있고 거기에 맞춰 최선의 방법을 관리할 예정이다. 매번 최고의 선수들로 경기에 임해야 한다.

-백승호가 오랜만에 합류했다.
백승호는 이미 전에 우리와 함께했던 선수다. K리그 복귀 후 초반에는 어려움이 있었지만 현재는 좋은 모습을 보이고 있다. 기술적으로 뛰어나고 여러 포지션에서 뛸 수 있다.

-이란 상대로 늘 어려운 경기를 했다. 극복하기 위해 준비할 점은?
첫 경기 시리아전에 집중한 후 이란전을 생각할 예정이다.

-10월 목표 승점은?
어렵겠지만 목표는 6점이다.

-득점력 부재가 있었는데 스트라이커는 2명만 뽑았다. 충분하다고 생각하는지?
손흥민이나 황희찬, 나상호, 이동준, 송민규까지 스트라이커로 활약할 수 있다. 원톱 플레이가 가능한 선수도 있다. 다른 시스템에서도 활용할 수 있다.

-센터백 5명을 뽑았지만 2명만 활용하고 있다.
팀의 밸런스를 고려한다. 김영권, 김민재가 출전하는 것은 많이 조합을 맞췄던 선수들이기 때문이다.

-강화해야 할 부분은?
우리 플레이에 집중하면서 겸손하게 접근해야 한다. 부족한 부분을 발전시키면서 준비하겠다.

-추구하는 스타일의 축구가 최종예선, 나아가 본선에서도 경쟁력을 보일 수 있다고 보는지?
월드컵은 나중에 해야 할 이야기 같다. 믿지 않았다면 제가 이 자리에 있지 않을 것이다.

Copyright ⓒ 스포츠서울 & sportsseoul.com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