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스포츠조선

롯데, 2021시즌 세 번째 유니세프 시리즈 진행

김영록 입력 2021. 10. 14. 09:45

기사 도구 모음

롯데자이언츠(대표이사 이석환)는 오는 16일(토)부터 예정된 SSG와의 홈 3연전(10/17 더블헤더 포함)에 2021시즌 세 번째 유니세프 시리즈를 진행한다.

롯데자이언츠는 유니세프와의 사회공헌 협약 10주년을 기념하고자 올시즌 홈 개막 3연전(4/9~4/11)과 KT와의 3연전(9/30~10/1)까지 총 두 차례의 유니세프 시리즈를 계획해, 성공적으로 개최한 바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제공=롯데 자이언츠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롯데자이언츠(대표이사 이석환)는 오는 16일(토)부터 예정된 SSG와의 홈 3연전(10/17 더블헤더 포함)에 2021시즌 세 번째 유니세프 시리즈를 진행한다.

롯데자이언츠는 유니세프와의 사회공헌 협약 10주년을 기념하고자 올시즌 홈 개막 3연전(4/9~4/11)과 KT와의 3연전(9/30~10/1)까지 총 두 차례의 유니세프 시리즈를 계획해, 성공적으로 개최한 바 있다. 당시 구단은 시리즈 기간 입장 수익의 일부를 적립해 6040만 원을 기부했다. 시즌 세 번째 유니세프 시리즈에서도 입장객 1명 당 1000원을 기부금으로 적립해 전달할 예정.

유니세프 시리즈가 진행되는 홈 3연전에는 선수단이 협약 10주년 기념 유니폼을 착용하며 입장 관중 전원에게 협약 10주년 기념 하늘색 폴라플리스를 제공한다. 폴라플리스는 두 가지 사이즈(M : 95~100사이즈 / XL : 105~110사이즈)로 구성돼 원하는 사이즈를 선택해 수령할 수 있다. 이 기간 중 입장요금은 기존 요금제에 상품 가격을 더한 특별 요금제가 적용된다.

유니세프 시리즈의 의미를 더할 시구 및 시타 행사도 열린다. 16일에는 유니세프 특별 캠페인에 재능기부로 참여 중인 배우 고수씨가 승리 기원 시구를 맡고, 유니세프에 장기 후원 중인 충렬초등학교 5학년 원현준 학생이 시타에 나선다.

17일에는 더블헤더 1차전에 앞서 양 사의 협약 10주년을 기념하고자 국내 다문화 가정 어린이를 위한 마스크 10 만 장 전달식이 진행된다. 이 날 정천식 (사)한국연예인야구협회 총재가 시구자로 참석하며 유니세프 부산어린이 봉사단인 안남초등학교 4학년 김규리 학생이 시타를 담당한다.

더블헤더 2차전에는 유니세프 3대 정기후원자인 부곡여자중학교 1학년 성소미 학생과 유니세프 부산어린이 봉사단에서 활동 중인 해림초등학교 6학년 강윤혁 학생이 각각 시구와 시타를 맡는다.

시리즈 예매는 13일 오후 2시부터 가능하다. 해당 시리즈 기간 '짝짝이 하이파이브존'은 운영되지 않는다.

김영록 기자 lunarfly@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