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스포츠

포모스

엘엔케이, 신작 '더 라스트 원 먼스' 스팀 앞서 해보기 시작

강미화 입력 2021. 10. 20. 23:13

기사 도구 모음

엘엔케이로직코리아는 5년 만의 신작 '더 라스트 원 먼스(The Last One Month, 이하 TLOM)'를 스팀 앞서 해보기(얼리액세스)로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얼리 액세스 기간 동안 피드백을 반영, 게임 개선 및 품질 향상 작업을 마친 후 정식 출시할 예정이다.

한편, 게임 세계관을 기반으로 한 스핀오프 스토리의 게임 소설 '더 라스트 원 먼스'가 현재 카카오페이지 '기다리면 무료'로 연재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엘엔케이로직코리아는 5년 만의 신작 '더 라스트 원 먼스(The Last One Month, 이하 TLOM)'를 스팀 앞서 해보기(얼리액세스)로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게임은 서바이벌과 RPG, 턴제 전략 게임의 요소를 조합한 게임이다. 가상의 세계 '나미로이엔 왕국'을 정복하고 파괴하기 위한 어둠의 군주가 이끄는 군세에 맞서 게이머가 세계를 구할 50명의 영웅 중 한 명의 플레이어로 등장한다. 

세계를 탐험하며 다른 플레이어들과 대립 또는 연합해 가며 PvE 및 PvP 등 턴제 형식의 전투를 벌여야 한다. 8개의 클래스와 전직을 경험하면서 특성 및 아이템 전문화 포인트를 획득해 원하는 스킬을 얻을 수 있다.

어둠의 군주와의 최종 전투까지 주어지는 시간은 나미로이엔 왕국 시간으로 한 달 가량이며 게이머는 끝까지 살아남아 어둠의 군주를 물리치고 왕국을 구하고 평화를 되찾아야 한다.

현재 스팀 얼리 액세스로 5500원에 이용 가능하며 한국어와 영어, 일본어 세 가지 언어의 자막과 일부 음성을 지원한다. 얼리 액세스 기간 동안 피드백을 반영, 게임 개선 및 품질 향상 작업을 마친 후 정식 출시할 예정이다.

한편, 게임 세계관을 기반으로 한 스핀오프 스토리의 게임 소설 '더 라스트 원 먼스'가 현재 카카오페이지 '기다리면 무료'로 연재한다.  

회사 측은 "같은 세계관 내에서 또 다른 새로운 사건이 전개되는 외전도 추가로 기획하는 등 게임의 독특한 스토리와 게임성을 많은 유저들에게 알리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강미화 redigo@fomos.co.kr

Enjoy e-Sports & 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