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스포츠한국

황희찬, '유효슛 4개로 4골' 넣었다.. "치명적이야" 칭찬[울버햄튼-리즈]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입력 2021. 10. 24. 00:56 수정 2021. 10. 24. 01:35

기사 도구 모음

황희찬(울버햄튼 원더러스)이 또 넣었다.

황희찬이 고작 4개의 유효슈팅으로 4골을 넣은 것으로 알려져 그 놀라움을 더한다.

황희찬은 리즈전 전반 10분만에 오른쪽에서 넬슨 세메두의 낮은 크로스 이후 라울 히메네스의 오른발 슈팅이 수비 맞고 문전에 있던 황희찬 앞으로 떨어졌고 황희찬은 그대로 오른발로 밀어넣어 1-0 리드를 안겼다.

실제로 황희찬은 총 6개의 슈팅에 4번의 유효슈팅으로 4골을 넣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황희찬(울버햄튼 원더러스)이 또 넣었다. 황희찬이 고작 4개의 유효슈팅으로 4골을 넣은 것으로 알려져 그 놀라움을 더한다.

울버햄튼은 23일(이하 한국시각) 오후 11시 잉글랜드 웨스트요크셔주 리즈의 엘런드 로드에서 열린 2021~2022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9라운드 리즈 유나이티드와의 원정경기에서 황희찬의 득점에도 후반 추가시간 PK 동점골을 내줘 1-1 무승부에 그쳤다. 황희찬은 이날 선발 출전해 리그 4호골을 신고했다.

ⓒAFPBBNews = News1

황희찬은 리즈전 전반 10분만에 오른쪽에서 넬슨 세메두의 낮은 크로스 이후 라울 히메네스의 오른발 슈팅이 수비 맞고 문전에 있던 황희찬 앞으로 떨어졌고 황희찬은 그대로 오른발로 밀어넣어 1-0 리드를 안겼다.

황희찬의 골을 잘 지키며 1-0으로 승리하는가 했던 울버햄튼은 후반 추가시간 페널티킥을 허용했고 로드리구 모레노에게 동점골을 내주며 무승부를 거두고 말았다.

황희찬의 득점 이후 축구통계를 전문으로 하는 옵타 조는 SNS를 통해 “황희찬이 EPL에서 4개의 유슈팅을 때려 4골을 넣었다. 지금까지는 100%의 기록이다”라며 “치명적이다”라고 칭찬했다.

실제로 황희찬은 총 6개의 슈팅에 4번의 유효슈팅으로 4골을 넣었다. 유효슈팅이 되면 모두 골이 되는 놀라운 기록을 이어가게 된 것이다.

옵타조 SNS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jay12@sportshankook.co.kr

ⓒ 한국미디어네트워크(www.hankooki.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