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OSEN

'울버햄튼 300호골' 황희찬에게 쏟아지는 찬사 "완전영입하라" 

서정환 입력 2021. 10. 26. 23:25 수정 2021. 10. 26. 23:28

기사 도구 모음

황희찬(25, 울버햄튼)이 울버햄튼 팬들의 사랑을 독차지하고 있다.

아울러 황희찬의 골로 울버햄튼은 프리미어리그서 팀 300호골 기록을 달성했다.

영국팬들은 "황희찬 사랑한다", "손흥민보다 낫다", "빨리 완전영입을 해라", "울버햄튼 선수가 매주 골 넣는 것 보는 것도 오랜만이다", "설기현도 무슨 기록을 세우지 않았나?"라며 다양한 칭찬을 쏟아내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서정환 기자] 황희찬(25, 울버햄튼)이 울버햄튼 팬들의 사랑을 독차지하고 있다. 

황희찬은 24일(한국시간) 영국 앨런드 로드에서 열린 리즈 유나이티드와의 2021-2022 프리미어리그 9라운드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전반 10분에 선제골을 넣었다. 울버햄튼은 리즈와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황희찬은 3주만에 시즌 4호골을 기록 하며 올 시즌 팀내 최고 득점 기록을 세웠다. 아울러 황희찬의 골로 울버햄튼은 프리미어리그서 팀 300호골 기록을 달성했다. 

경기 후 울버햄튼 팬들은 아쉬운 무승부에도 황희찬에게 찬사를 보내고 있다. 영국팬들은 “황희찬 사랑한다”, “손흥민보다 낫다”, “빨리 완전영입을 해라”, “울버햄튼 선수가 매주 골 넣는 것 보는 것도 오랜만이다”, “설기현도 무슨 기록을 세우지 않았나?”라며 다양한 칭찬을 쏟아내고 있다. / jasonseo34@osen.co.kr 

[사진] 2021/10/26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