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스포츠

엑스포츠뉴스

'2021 프리콘', 오늘(25일) 개막..아프리카TV 포부 "다양한 리그·승부예측·NFT마켓"

최지영 입력 2021. 11. 25. 15:16

기사 도구 모음

아프리카TV의 게임·e스포츠 축제 프리콘이 드디어 개막했다.

25일 서울 잠실 롯데월드에 위치한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는 아프리카TV의 게임·e스포츠 축제 '프리콘'의 개막식이 진행됐다.

이어 "'프리콘'은 E스포츠와 유저가 함께 참여하는 게임·e스포츠 축제다. 무척 감사드리고 앞으로 3회, 4회 쭉쭉 가면서 더 많은 컨텐츠로 유저들과 함께 하고 싶다"고 밝혔다.

다음으로는 채정원 e스포츠&게임콘텐츠사업부문장이 등장해 2022년 아프리카TV e스포츠의 방향에 대한 청사진을 제시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최지영기자) 아프리카TV의 게임·e스포츠 축제 프리콘이 드디어 개막했다.  

25일 서울 잠실 롯데월드에 위치한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는 아프리카TV의 게임·e스포츠 축제 '프리콘'의 개막식이 진행됐다.

이날 아프리카TV 정찬용 대표가 나와 오프닝을 열었다. 그는 "올해는 관객분들이 앞에 계셔서 가슴이 벅차다. 2년만에 오프라인에서 유저들을 만나게 됐는데 너무 기분 좋다"고 강조했다.

이어 "'프리콘'은 E스포츠와 유저가 함께 참여하는 게임·e스포츠 축제다. 무척 감사드리고 앞으로 3회, 4회 쭉쭉 가면서 더 많은 컨텐츠로 유저들과 함께 하고 싶다"고 밝혔다.

다음으로는 채정원 e스포츠&게임콘텐츠사업부문장이 등장해 2022년 아프리카TV e스포츠의 방향에 대한 청사진을 제시했다.  

채정원 부문장은 "서수길 대표가 자주 하는 말이 있다. 게이머들, 게임을 좋아하는 이들에게 커리어 패스를 만들어주고 싶다고 말해왔다. 단순히 게임을 해서 프로게이머로 끝나는 게 아니라 BJ로 활동할 수 있는 등 커리어 패스를 이어갈 수 있는 직업을 만들고 싶다는 게 아프리카TV의 목표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많은 BJ, 게임단, 프로게이머가 적극적으로 투자하며 E스포츠가 커지고 있다. 그런 것들을 아프리카가 투자하려고 한다"고 전했다.

그는 우선적으로 'E스포츠 리그, 원하는 팬이 있다면 무엇이든'을 강조했다. 그는 "팬들이 원하는 E스포츠가 있다면 만들어야한다고 생각한다. 인기도도 중요하지만 열정과 깊이도 중요하다. 많은 사람이 보지는 못하지만 정말 열정적으로 원하는 팬들이 있다면 우리는 그 리그를 지원하고 직접 만들고 있다"고 밝혔다.  

E스포츠 커리어를 만드는 것도 중요하다고 밝힌 채정원 부문장. "우리 아프리카TV는 오락부를 만들고 있다. 오락부는 열정있는 대학생들이 아프리카TV에서 E스포츠 활동을 경험해본다. 활동이 끝난 후에도 아프리카TV의 철학과 맞는다면 직원이 되어 더 활동을 이어갈 수 있다. 오락부가  아프리카TV에서 4기 오락부가 진행중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프로게이머의 제 2막에 대해 털어놨다. "선수들이 은퇴 후에도 새로운 대회들을 통해 유저들과 소통할 수 있게 됐다. ALL 역시 마찬가지다. 은퇴 후에 코치나 감독으로 가기에는 자리가 한정적인 부분이 있다. 그리고 그런 지도자 자리에 관심이 없는 은퇴한 선수들을 위해 ALL 대회를 만들었다. 프로게이머들의 DNA는 승부욕이고 이를 위해 새로운 대회를 만들어보자라는 생각으로 탄생했다"고 밝혔다. 

또한 채정원 부문장은 E스포츠 리그 기획을 위해 'BJ 콘텐츠 제작 지원금' 연 5억원을 지원한다고 전했다. 현재 누적 신청 건 416건 중 323건을 지원했다. 

아프리카TV는 올해 6월 공식 홈페이지에 E스포츠 페이지를 개설했다. E스포츠페이지를 보면 일정, 선수들의 경기 영상, 최신 뉴스, 커뮤니티 속 여러 글들을 확인할 수 있다. 그는 "'재밌는 E스포츠 정보를 많이 얻어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내년부터 승부예측 기능이 추가된다. 승부예측을 통해 획득한 포인트로 경품에 응모할 수 있는 응모권을 주어지며 경품을 가져갈 수 있다. 

아프리카TV의 NFT마켓에 대해서도 공개됐다. 채정원 부문장은 "리그들의 명장면, 내가 좋아하는 선수들의 예전 경기 영상 등을 NFT를 통해 판매할 계획이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그는 '세상에 쓸모없는 재능은 없다. 게임하는 우리 유저들이여 당당하게'를 강조하며 "여러분들의 재능을 마음껏 뿜어낼 수 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한편, 금일부터 열리는 '프리콘' 축제에서는 BJ 김민교의 'LoL 중간계전 결승전', '스타 대학 토크콘서트', '철권 멸망전 올스타전', 'LoL BJ올스타 X 프릭스 이벤트 매치' 등을 만날 수 있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