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골닷컴

대한축구협회, <골 때리는 그녀들> 제작진에 감사패 수여

강동훈 입력 2021. 11. 25. 18:24

기사 도구 모음

축구에 열정을 다하는 여성들의 모습을 보여주면서 큰 인기를 모으고 있는 SBS의 예능 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 이 대한축구협회(KFA)로부터 감사패를 받는다.

대한축구협회는 25일 "오는 27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신세계 이마트 초청 여자 국가대표팀 친선경기 한국과 뉴질랜드의 1차전 하프타임 행사로 <골때리는 그녀들> 제작진에게 감사패를 수여한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골닷컴] 강동훈 기자 = 축구에 열정을 다하는 여성들의 모습을 보여주면서 큰 인기를 모으고 있는 SBS의 예능 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이 대한축구협회(KFA)로부터 감사패를 받는다.

대한축구협회는 25일 "오는 27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신세계 이마트 초청 여자 국가대표팀 친선경기 한국과 뉴질랜드의 1차전 하프타임 행사로 <골때리는 그녀들> 제작진에게 감사패를 수여한다"고 밝혔다.

프로그램의 연출을 맡은 이승훈 PD와 개그우먼 팀의 선수로 출연 중인 김민경 씨가 대표로 경기장에 나와 대표로 감사패를 받을 예정이다.

<골 때리는 그녀들>은 지난 2월 설날 특집으로 방송돼 큰 호응을 얻은 뒤, 6월부터 정규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밤에 방송되고 있다. 다양한 분야의 여성들이 각자 축구팀을 만들어 승리를 향해 분투하는 모습으로 감동과 재미를 주고 있다.

박경훈 대한축구협회 전무는 "<골 때리는 그녀들> 방송 후에 축구를 해보고 싶다는 여자분들이 무척 많아졌다고 들었다. 여자 축구 활성화를 위해서는 직접 공을 차보면서 흥미를 느끼는 것이 중요하다. 이 프로그램이 여성들의 축구 입문을 늘이고 인식을 바꾸는데 큰 도움이 되고 있어 감사의 뜻을 전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대한축구협회는 올해초 '여자축구 활성화 프로젝트팀'을 별도 조직으로 만들고, 여성의 축구 참여 기회 확대를 위해 힘쓰고 있다. 그 일환으로 서울시 교육청, 신세계 그룹과 함께 여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렛츠 플레이 축구교실' 사업 등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 = 대한축구협회

ⓒ 세계인의 축구 네트워크 골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