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마이데일리

'손흥민의 질주 막지 못했다'..브렌트포드 감독 탄식

입력 2021. 12. 03. 12:22

기사 도구 모음

브렌트포드의 프랭크 감독이 손흥민에게 쐐기골을 허용한 것에 대한 아쉬움을 나타냈다.

손흥민은 이날 경기에서 전반 12분 위협적인 크로스로 상대 자책골을 유도했고 후반 20분에는 추가골까지 성공시켰다.

손흥민은 브렌트포드전 득점과 함께 프리미어리그 4경기 연속 골침묵에서 벗어나며 득점포를 재가동했다.

손흥민은 올 시즌 리그 5호골과 함께 팀내 최다 득점을 기록 중인 가운데 토트넘은 2연승과 함께 6위로 도약하며 상위권 경쟁을 펼치게 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 브렌트포드의 프랭크 감독이 손흥민에게 쐐기골을 허용한 것에 대한 아쉬움을 나타냈다.

토트넘은 3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핫스퍼스타디움에서 열린 브렌트포드와의 2021-22시즌 프리미어리그 14라운드에서 2-0으로 이겼다. 손흥민은 이날 경기에서 전반 12분 위협적인 크로스로 상대 자책골을 유도했고 후반 20분에는 추가골까지 성공시켰다. 손흥민은 중앙선 부근에서 케인에게 볼을 내준 후 골문앞으로 전력 질주했다. 손흥민에게 볼을 이어받은 케인은 왼쪽 측면으로 볼을 전개했고 이것을 이어받은 레길론은 측면 돌파 후 문전 쇄도하는 손흥민에게 낮은 크로스를 올렸다. 손흥민은 레길론의 크로스를 골문앞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해 득점에 성공했다.

브렌트포드의 프랭크 감독은 경기 후 프리미어리그 홈페이지를 통해 "우리는 더 뛰어난 팀에게 패했다. 선수들은 용감했고 경기에 임한 자세에 만족한다"면서도 "후반전에 한순간 우리는 질주하는 상대를 저지하지 못했고 토트넘이 득점했다며 안타까움을 나타냈다. 손흥민은 케인에게 볼을 내준 후 중앙선부터 상대 골문앞까지 브렌트포드 수비진 사이를 질주했고 속공 상황에서 두번의 볼터치로만 득점까지 성공하는 간결한 플레이를 펼쳤다.

손흥민은 브렌트포드전 득점과 함께 프리미어리그 4경기 연속 골침묵에서 벗어나며 득점포를 재가동했다. 손흥민은 올 시즌 리그 5호골과 함께 팀내 최다 득점을 기록 중인 가운데 토트넘은 2연승과 함께 6위로 도약하며 상위권 경쟁을 펼치게 됐다.

토트넘의 콘테 감독은 경기를 마친 후 손흥민의 득점 장면에 대해 "공간이 발생했을 때 팀 플레이가 좋았다. 수준 높고 빠른 선수들이 있었다. 공간 활용을 매우 잘했다. 오늘 경기 두번째 득점은 우리의 훌륭한 수준을 보여줬다"며 극찬했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