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골닷컴

'싱가포르 귀화' 송의영, 스즈키컵에서 첫 공식전 데뷔 예상

김형중 입력 2021. 12. 04. 16:27

기사 도구 모음

김도훈 감독이 이끌고 있는 싱가포르 라이언 시티 소속의 송의영이 싱가포르 국적 취득 후 국가대표에 데뷔했다.

지난달 11일 키르기스스탄을 상대로 한 친선 경기에서 선발 출전한 송의영은 스즈키컵을 통해 공식전에 데뷔한다.

여의도고를 졸업하고, 2012년 싱가포르 진출 후 약 10년을 활약한 송의영은 올해 싱가포르 국적을 취득한 바 있다.

곧바로 싱가포르 대표팀의 부름을 받은 그는 지난달 키르기스스탄과의 친선 경기에서 데뷔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골닷컴] 김형중 기자 = 김도훈 감독이 이끌고 있는 싱가포르 라이언 시티 소속의 송의영이 싱가포르 국적 취득 후 국가대표에 데뷔했다. 지난달 11일 키르기스스탄을 상대로 한 친선 경기에서 선발 출전한 송의영은 스즈키컵을 통해 공식전에 데뷔한다.

싱가포르는 5일 저녁 9시 45분(한국 시각) 미얀마를 상대로 AFF 챔피언십 1차전을 치른다. 송의영으로선 싱가포르 대표로서 첫 공식전이다. 여의도고를 졸업하고, 2012년 싱가포르 진출 후 약 10년을 활약한 송의영은 올해 싱가포르 국적을 취득한 바 있다. 곧바로 싱가포르 대표팀의 부름을 받은 그는 지난달 키르기스스탄과의 친선 경기에서 데뷔했다.

데뷔전에서 88분을 활약하며 타츠마 요시다 감독의 눈도장을 받았다. 스즈키컵 1차전 선발 출전이 예상되는 이유다. 올 시즌 싱가포르 프리미어리그 15경기에서 7골 2도움을 올리며 쾌조의 컨디션을 보이고 있는 그는 싱가포르 대표팀에서도 주전 미드필더로 큰 기대를 받고 있다.

한편, 싱가포르는 스즈키컵 조별 예선 A조에 편성되어 태국, 미얀마, 필리핀, 동티모르와 함께 경쟁한다. 개최국으로서 조별 예선 통과 및 최고의 성적을 기대하고 있다.

사진 = 라이언 시티

ⓒ 세계인의 축구 네트워크 골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