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마이데일리

SSG의 새로운 도전, 1~2군 타격코치 보강..1군 좌우 세분화

입력 2022. 01. 12. 12:15

기사 도구 모음

SSG 랜더스가 12일 2022시즌을 맞아 코칭스태프를 개편했다.

SSG는 12일 "이번 코칭스태프 개편은 1군의 경우 타격파트 세분화와 트레이닝 코치 신설에 주안점을 뒀고, 퓨처스팀(2군)의 경우 미국 마이너리그(MiLB)의 육성시스템 접목을 위해 각 파트에 외국인 코치들을 배치시켰다"라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SSG 랜더스가 12일 2022시즌을 맞아 코칭스태프를 개편했다. 1군 좌우타자 코치를 세분화했다.

SSG는 12일 "이번 코칭스태프 개편은 1군의 경우 타격파트 세분화와 트레이닝 코치 신설에 주안점을 뒀고, 퓨처스팀(2군)의 경우 미국 마이너리그(MiLB)의 육성시스템 접목을 위해 각 파트에 외국인 코치들을 배치시켰다"라고 밝혔다.

구체적으로 SSG는 "1군은 김원형 감독을 중심으로 김민재 수석코치, 조원우 벤치코치, 조웅천, 이대진 투수코치, 정경배(우), 이진영(좌) 타격코치, 손지환 수비코치, 전형도(3루), 조동화(1루) 주루코치, 최경철 배터리코치, 곽현희 트레이닝 코치, 박창민, 김상용, 고윤형, 김기태, 길강남 컨디셔닝 코치로 구성됐다. 이번 개편을 통해 1군 좌, 우 타격파트를 세분화해 전문성을 강화했으며, 정경배, 이진영 코치가 각각 우타자와 좌타자를 담당할 예정이다. 또한 투수 트레이닝 파트 강화를 위해 투수 출신의 곽현희 트레이닝 코치가 새롭게 영입됐다"라고 설명했다.

계속해서 SSG는 "퓨처스팀(2군)은 미국 프로야구 마이너리그에서 육성 경험이 많은 스캇 플레처 총괄코치 겸 수비, 주루코치를 중심으로 브랜든 나이트, 이승호, 채병용 투수코치, 데릭 메이, 박정권 타격코치, 이대수, 임재현 수비코치(작전/주루 겸직), 세리자와 유지 배터리코치, 정상호 재활코치, 이형삼, 류재준, 최현석, 송재환 컨디셔닝 코치가 담당한다. 퓨처스팀은 감독 대신 총괄코치를 두고, 파트별 코치들의 권한과 책임을 강화하는 형태로 변경한다. 여기에 퓨처스팀이 기존 루키팀(잔류군)까지 통합 관리한다"라고 밝혔다.


구체적으로 SSG는 "퓨처스팀 타격코치에는 미국 마이너리그 타격코치 출신의 데릭 메이가 새롭게 영입됐다. 메이 코치는 미국 메이저리그와 일본 지바 롯데 마린스에서 선수 생활을 했으며,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산하 마이너리그 전체 팀들의 타격을 총괄하는 코디네이터로 활동하는 등 선수 육성에 대한 이해도와 전문성을 동시에 갖췄다"라고 설명했다.

끝으로 SSG는 "신규코치는 정경배(前 한화 코치), 곽현희(前 LG 코치), 채병용(前 SSG 전력분석원), 임재현(前 성균관대 코치), 데릭메이(前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마이너리그 타격코치), 정상호(前 SSG 선수), 송재환 등 총 7명이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