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야구

OSEN

COL, 애리조나와의 라스베이거스 시범경기 확정..변수는 직장폐쇄

이사부 입력 2022. 01. 15. 08:18

기사 도구 모음

 미국 최대의 카지노 도시인 라스베이거스에서 메이저리그 시범경기가 열린다.

콜로라도 로키스는 15일(이하 한국시간)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중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2경기를 오는 3월 19일과 20일 라스베이거스에서 치르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메이저리그 구단주 측과 선수 노조 사이에 새 노사단체협약이 타결되지 않아 직장 폐쇄가 계속될 경우 라스베이거스에 열릴 시범경기는 무산될 확률이 높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 라스베이거스 볼파크 전경. <라스베이거스 볼파크 홈페이지 캡처>

[OSEN=LA, 이사부 통신원] 미국 최대의 카지노 도시인 라스베이거스에서 메이저리그 시범경기가 열린다. 

콜로라도 로키스는 15일(이하 한국시간)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중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2경기를 오는 3월 19일과 20일 라스베이거스에서 치르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이에 앞서 13일과 14일에는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 클리블랜드 가디언스의 시범경기도 열린다.

그러나 메이저리그 구단주 측과 선수 노조 사이에 새 노사단체협약이 타결되지 않아 직장 폐쇄가 계속될 경우 라스베이거스에 열릴 시범경기는 무산될 확률이 높다.

구단주 측과 선수 노조 측은 14일 화상 미팅을 통해 지난해 12월 2일 직장 폐쇄 이후 처음으로 본격적인 협상을 시작했지만, 당장 한 달여 앞으로 다가온 스프링 캠프 소집에 맞춰 새 노사단체협약이 타결되기는 힘들 전망이어서 3월 한 달 동안 열리게 되는 시범경기 일정이 유동적인 상황이다.

경기는 오클랜드 산하 트리플 A팀인 라스베이거스 애비에이터스의 홈구장인 라스베이거스 볼파크에서 열린다. 라스 베이거스 볼파크는 카지노들이 밀집한 스트립에서 약 20분 거리에 떨어진 섬머린 지역에 있으며 수용인원은 1만 명이다.

라스베이거스는 도박으로 유명하지만, NFL 레이더스가 연고지를 라스베이거스로 옮겨 오는 2024년 슈퍼볼 개최지로 선정됐고, 오클랜드 애슬레틱스도 새 연고지 후보로 라스베이거스를 최우선으로 고려하고 있다. 이미 WNBA(여자프로농구) 에이시스가 홈으로 사용하고 있고, 최대 격투기 단체인 UFC의 본부도 라스베이거스에 자리잡고 있다.

/lsboo@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