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에스티엔

[S코어북] '화려한 패스워크' 한국, 아이슬란드에 5-1 대승

이형주 기자 입력 2022. 01. 15. 21:47

기사 도구 모음

대표팀이 대승을 거뒀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국가대표팀은 15일 오후 8시(한국시간) 터키 안탈리아의 마르단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이슬란드와의 평가전에서 5-1로 승리했다.

한국이 한 걸음 더 달아났다.

이에 경기는 5-1 한국의 승리로 마무리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득점 후 경례를 하는 공격수 조규성. 사진|KFA

[STN스포츠] 이형주 기자 = 대표팀이 대승을 거뒀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국가대표팀은 15일 오후 8시(한국시간) 터키 안탈리아의 마르단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이슬란드와의 평가전에서 5-1로 승리했다.

경기 초반 한국의 선제골이 터졌다. 전반 14분 김진규가 상대 박스 오른쪽으로 패스를 했다. 조규성이 슈팅을 했고 골망이 흔들렸다. 

한국이 한 걸음 더 달아났다. 전반 28분 이동경이 상대 수비 뒷공간으로 패스를 보냈다. 권창훈이 상대 아크 서클에서 이를 잡아 슈팅해 득점했다. 

한국이 추가골을 뽑아냈다. 전반 28분 상대 박스 앞의 백승호에게 공이 연결됐다. 백승호가 이를 잡아 슈팅했고 골망이 흔들렸다. 이에 전반이 2-0 한국이 앞선 채 종료됐다. 

후반 들어 아이슬란드가 만회골을 뽑아냈다. 후반 8분 왼쪽 측면에서 중앙으로 배달된 크로스를 구드욘센이 슈팅으로 밀어 넣었다. 

한국이 쐐기골을 만들었다. 후반 26분 선수들이 패스를 주고받으면서 상대 골문 앞에서 기회를 만들었다. 이를 김진규가 차 넣었다.

한국이 또 한 골을 더 추가했다. 후반 40분 왼쪽 측면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엄지성이 헤더로 밀어 넣었다. 이에 경기는 5-1 한국의 승리로 마무리됐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 스포츠의 모든 것 (Copyright ⓒ STN SPORT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