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OSEN

수원FC 운영 수원시, '수원W은 수원 삼성의 홈구장' 공식발표

우충원 입력 2022. 01. 18. 16:19 수정 2022. 01. 18. 16:23

기사 도구 모음

수원 삼성과 수원FC의 수원월드컵경기장 공동 사용이 일단락 됐다.

수원시는 "최근 일부 언론에서 '수원삼성블루윙즈와 수원FC가 수원월드컵경기장을 홈구장으로 함께 사용하는 방안이 마련되었으면 좋겠다'는 보도가 있었으나, 이는 수원시의 공식입장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며 선을 그었다.

최근 일부 언론에서 "수원삼성블루윙즈와 수원FC가 수원월드컵경기장을 홈구장으로 함께 사용하는 방안이 마련되었으면 좋겠다"라는 보도가 있었으나, 이는 수원시의 공식입장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우충원 기자] 수원 삼성과 수원FC의 수원월드컵경기장 공동 사용이 일단락 됐다.

수원시는 18일 최근 수원삼성과 수원FC의 수원월드컵경기장 공동사용에 대한 논란이 불거지자 공식 입장을 내놓았다. 

수원시는 "최근 일부 언론에서 '수원삼성블루윙즈와 수원FC가 수원월드컵경기장을 홈구장으로 함께 사용하는 방안이 마련되었으면 좋겠다'는 보도가 있었으나, 이는 수원시의 공식입장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며 선을 그었다. 

수원FC가 지난해 말 수원월드컵경기장을 사용하면서 논란이 불거졌다. 또 최근 수원FC 김호곤 단장이 지역 언론과 인터뷰서 수원월드컵경기장 사용에 대한 의지를 나타냈고 논란이 커졌다. 

수원FC는 선수단과 구단 모두 수원월드컵경기장 사용을 원한 것으로 드러났지만 팬들의 생각은 달랐다. 2003년 창단 후 승격을 함께 한 홈구장을 이용, 역사를 이어나가자는 의지를 나타낸 것. 또 수원시도 수원FC의 의지를 인정하지 않았다. 

특히 수원FC를 직접적으로 지원하고 있는 수원시는 경기도수원월드컵경기장관리재단의 지분을 소유하고 있지만 수원FC의 뜻을 이해하지 않았다. 

■ 다음은 수원시의 입장문 전문. 

수원삼성블루윙즈와 수원FC 축구팬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모두 여러분 덕분입니다. 수원을 축구 메카, 축구특별시라고 자부하는 것은 모두 축구를 사랑하고 열광적으로 하나된 힘을 보여준 축구팬 여러분 덕분입니다. 

우선, 지난해 하반기 수원종합운동장 잔디보수 공사시 수원월드컵경기장을 팀이 함께 사용할 수 있도록 많은 애정과 성원을 보내주신 경기도수원월드컵경기장관리재단, 수원삼성블루윙즈 구단 및 서포터즈(프렌테 트리콜로)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또한 홈구장의 보수기간 동안 변함없는 응원과 사랑을 보내주신 수원FC 축구팬 여러분께도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이처럼 팬들의 무한한 배려와 성원이 있었기에 양 팀 모두 좋은 성적을 거두지 않았나 생각합니다. 

최근 일부 언론에서 "수원삼성블루윙즈와 수원FC가 수원월드컵경기장을 홈구장으로 함께 사용하는 방안이 마련되었으면 좋겠다"라는 보도가 있었으나, 이는 수원시의 공식입장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

아울러서 프로축구계의 발전과 축구팬들의 편익을 위하여 수원FC의 홈구장인 수원종합운동장의 시설 여건도 지속적으로 보완해 나가는데 소홀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우리나라 유일한 수원 더비!! 선의의 경쟁자이며 때로는 형제이기도 합니다. 상호 존중하고 파이팅하는 우호적인 관계가 지속되기를 희망하며 수원시도 야 구단의 무궁한 발전을 위하여 많은 성원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습니다.  /10bird@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