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OSEN

KIA, 함평 스프링캠프 선수 40명 발표..김도영 등 신인 5명 포함

이상학 입력 2022. 01. 20. 11:10

기사 도구 모음

 KIA 타이거즈가 2022시즌을 대비해 본격적인 담금질에 들어간다.

KIA는 내달 1일부터 3월10일까지 함평에 위치한 KIA 챌린저스필드에서 스프링캠프를 운영한다.

퓨처스 선수단도 2월 1일부터 3월 7일까지 정명원 감독의 지휘 아래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 스프링캠프를 차린다.

한편 KIA는 추위와 악천후 속에서도 선수들이 훈련할 수 있게 챌린저스 필드와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 방한 및 방풍 시설을 완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함평, 최규한 기자] KIA 신인 김도영이 캐치볼 훈련을 마치고 이동하고 있다. 2021.11.04 / dreamer@osen.co.kr

[OSEN=이상학 기자] KIA 타이거즈가 2022시즌을 대비해 본격적인 담금질에 들어간다.

KIA는 내달 1일부터 3월10일까지 함평에 위치한 KIA 챌린저스필드에서 스프링캠프를 운영한다.

이번 스프링캠프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지난해에 이어 다시 국내에 차려진 가운데 김종국 감독을 비롯한 코칭스태프 14명, 선수단 40명 등 54명이 참가한다. 캠프 선수단은 투수 20명, 포수 4명, 내야수 9명, 외야수 7명으로 구성됐다.

2022년 신인 선수 중 투수 최지민·강병우·김찬민, 내야수 김도영·윤도현이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특급 신인으로 관심을 모으는 1차 지명 내야수 김도영이 주전 경쟁에 뛰어들지가 관심이다. 

선수들은 ‘3일 훈련 1일 휴식’체제로 체력 및 기술 훈련과 전술 훈련에 집중한다. 캠프 기간 중 2월9일부터 22일까지 14일 동안 전남 영광군에서 합숙하며 팀워크를 다질 예정이다.

이어 3월에는 함평과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 대구, 경남 기장군에서 8차례의 연습경기를 치르며 실전 감각을 끌어올릴 계획이다.

퓨처스 선수단도 2월 1일부터 3월 7일까지 정명원 감독의 지휘 아래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 스프링캠프를 차린다. 코칭스태프 12명, 투수 18명, 포수 3명, 내야수 7명, 외야수 13명 등 53명이 참가한다.

한편 KIA는 추위와 악천후 속에서도 선수들이 훈련할 수 있게 챌린저스 필드와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 방한 및 방풍 시설을 완비했다. /waw@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