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OSEN

'득점선두 살라 맹추격' 손흥민, 브라이튼 상대로 4경기 연속골 도전

서정환 입력 2022. 04. 16. 18:08 수정 2022. 04. 16. 18:11

기사 도구 모음

물오른 손흥민(30, 토트넘)이 네 경기 연속골에 도전한다.

웨스트햄전 멀티골에 이어 뉴캐슬전 득점, 아스톤 빌라전 해트트릭으로 최근 세 경기에서 6골을 터뜨렸다.

리그 17득점으로 득점왕 경쟁에서 단독 2위에 오른 손흥민은 1위 모하메드 살라(20골)의 기록에 바짝 다가가고 있다.

살라는 최근 5경기에서 한 골에 그치며 득점 페이스가 주춤한 상황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서정환 기자] 물오른 손흥민(30, 토트넘)이 네 경기 연속골에 도전한다. 

손흥민은 최근 뜨거운 득점 감각을 뽐내고 있다. 웨스트햄전 멀티골에 이어 뉴캐슬전 득점, 아스톤 빌라전 해트트릭으로 최근 세 경기에서 6골을 터뜨렸다. 리그 17득점으로 득점왕 경쟁에서 단독 2위에 오른 손흥민은 1위 모하메드 살라(20골)의 기록에 바짝 다가가고 있다. 살라는 최근 5경기에서 한 골에 그치며 득점 페이스가 주춤한 상황이다. 흐름이 좋은 손흥민이 살라를 턱밑까지 추격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인다.

토트넘은 손흥민과 해리 케인, 데얀 쿨루세프스키로 구성된 공격진의 퍼포먼스를 앞세워 4위에 올랐다. 승점 57점으로 5위 아스날(54점)보다 3점 앞서 있지만 아스날이 한 경기를 덜 치렀기에 방심할 수 없는 상황이다. 시즌 중반 합류한 쿨루세프스키가 기대 이상의 활약을 보이고 있고, ‘손케 듀오’는 리그 최강의 화력을 자랑한다. 특히 케인은 중원까지 내려와 플레이메이커 역할을 소화하며 팀 공격에 활기를 더하고 있다. 완전히 상승세를 탄 토트넘이 5연승을 만들며 4위 자리를 굳건히 수성할 수 있을까.

직전 경기였던 아스날 원정에서 승리한 브라이튼이 이번에는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을 찾는다. 연달아 북런던 연고 팀을 만나게 된 브라이튼은 리그 4위 경쟁의 키를 쥐게 되었다. 아스날을 제압한 브라이튼이 토트넘마저 꺾으며 상위권 경쟁을 미궁 속에 빠뜨릴 수 있을까. 손흥민 경기는 스포티비(SPOTV)와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생중계된다. / jasonseo34@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