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OSEN

'ERA 19.80' 오락가락 한현희, 홍원기 감독 "기량은 100%, 집중해서 던지길" [수원 톡톡]

길준영 입력 2022. 05. 14. 17:04 수정 2022. 05. 14. 17:08

기사 도구 모음

키움 히어로즈 홍원기 감독은 14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리는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KT 위즈와의 경기 전 인터뷰에서 "한현희는 어느정도 레벨이 있는 투수다"라며 한현희의 반등을 기대했다.

"구종이나 구속은 모두 생각대로 올라왔다"라고 말한 홍원기 감독은 "다만 투수가 언제나 마음먹은대로 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한현희에게 조금 더 집중을 해달라고 주문했다. 앞으로 더 좋아질 것으로 보고 있다"라고 집중력 있는 투구를 강조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키움 히어로즈 한현희. /OSEN DB

[OSEN=수원, 길준영 기자] “한현희에게 조금 더 집중을 해달라고 주문했다”

키움 히어로즈 홍원기 감독은 14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리는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KT 위즈와의 경기 전 인터뷰에서 “한현희는 어느정도 레벨이 있는 투수다”라며 한현희의 반등을 기대했다.

지난 겨울 개인훈련을 하다가 부상을 당한 한현희는 올 시즌 출발이 늦었다. 지난달 24일 1군에 돌아왔지만 2⅓이닝 6피안타(1피홈런) 3볼넷 9실점(8자책)으로 난타를 당한 뒤 다시 2군으로 내려갔다. 지난 6일 복귀해 불펜에서 3경기 연속 무실점을 기록한 한현희는 지난 13일 KT전에서 아웃카운트를 하나도 잡지 못하고 2피안타 1사구 3실점을 기록하며 다시 흔들리는 모습을 보였다.

올 시즌 종료 후 FA를 앞두고 있는 한현희는 올해 활약이 정말 중요하다. 하지만 아직까지는 5경기(5이닝) 1패 평균자책점 19.80으로 부진한 성적을 거두고 있다. 선발진으로 돌아가기는 커녕 불펜에서도 제 역할을 하지 못하는 모습이다.

홍원기 감독은 “한현희가 불펜에서 위급한 상황이나 타이트한 상황에서는 본인의 역할을 잘했다. 어제는 조금 여유가 있는 상황이다보니 주변의 여건 때문에 집중을 하지 못한 것 같다. 앞으로 좋은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믿고 있다”라고 말했다.

“구종이나 구속은 모두 생각대로 올라왔다”라고 말한 홍원기 감독은 “다만 투수가 언제나 마음먹은대로 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한현희에게 조금 더 집중을 해달라고 주문했다. 앞으로 더 좋아질 것으로 보고 있다”라고 집중력 있는 투구를 강조했다. /fpdlsl72556@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