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스포츠

OSEN

KeSPA, 제3기 3급 e스포츠 심판 29명 배출

고용준 입력 2022. 05. 20. 11:32

기사 도구 모음

한국e스포츠협회가 29명의 3급 e스포츠심판을 배출했다.

한국e스포츠협회(이하 KeSPA)는 20일 제3기 e스포츠 심판 자격연수를 통해 29명의 3급 e스포츠 심판을 배출했다고 밝혔다.

2022년 제3기 3급 e스포츠 심판 자격연수에는 65명이 지원했으며 서류 및 면접 평가를 거쳐 최종 29명이 연수에 참여했다.

e스포츠 3급 심판연수생들은 지난 9일부터 6일간 교육 및 실습을 받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KeSPA 제공.

[OSEN=고용준 기자] 한국e스포츠협회가 29명의 3급 e스포츠심판을 배출했다. 

한국e스포츠협회(이하 KeSPA)는 20일 제3기 e스포츠 심판 자격연수를 통해 29명의 3급 e스포츠 심판을 배출했다고 밝혔다.

2022년 제3기 3급 e스포츠 심판 자격연수에는 65명이 지원했으며 서류 및 면접 평가를 거쳐 최종 29명이 연수에 참여했다. 이중에는 프로 e스포츠 선수 출신, 스포츠 심판 경력자, 대학생 등 다양한 경력을 가진 이들이 많아 e스포츠 심판에 대한 높은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e스포츠 3급 심판연수생들은 지난 9일부터 6일간 교육 및 실습을 받았다. 일반교육은 e스포츠의 역사(스포티즌 남윤성 부장), 심판수행과 리더십(동덕여자대학교 홍영인 박사), 커뮤니케이션의 이해(한국체육대학교 임송이 박사), e스포츠 심리(한국체육대학교 윤영길 교수), 심판의 태도와 자세(한국체육대학교 김현주 교수)으로 구성됐다. 

심판 수행 교육은 백승윤 심판장과 박민철 심판이 참여해 e스포츠 심판론, 심판수행 사례 및 매뉴얼, 심판화법, 실습교육 등으로 진행됐다. 이외에도 나이스게임TV 정진호 대표, 한상용 전 감독, 포모스 성기훈 기자가 특강에 참여했다.

이번 자격연수생 전원은 필기 시험 및 실습 시험을 통과해 3급 심판 자격을 얻었다. 신규 3급 심판에게는 수료증과 함께 심판복이 제공됐다. 이들은 앞으로 KeSPA 주최∙주관 아마추어 및 프로암 대회에서 활동할 예정이다. / scrapper@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