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스포티비뉴스

NC, '음주 폭행' 용덕한 코치 벌금 700만원..동석한 2명도 500만원 부과

최민우 기자 입력 2022. 05. 20. 14:04 수정 2022. 05. 20. 14:10

기사 도구 모음

NC 다이노스가 소속 코치 폭행 관련자들에 대한 후속 조치를 결정했다.

NC "3일 발생한 소속 코치의 폭행 관련해 자체 징계를 결정하고, 재발 방지를 위한 조치를 실행하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앞서 NC 다이노스는 사안을 인지한 당일, 폭행을 가한 한규식 코치에 대해 계약해지 및 퇴단을 결정하고 용덕한 코치에 대해서는 엔트리 말소 및 업무 배제를 발표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창원NC파크 ⓒ 스포티비뉴스DB

[스포티비뉴스=최민우 기자] NC 다이노스가 소속 코치 폭행 관련자들에 대한 후속 조치를 결정했다.

NC "3일 발생한 소속 코치의 폭행 관련해 자체 징계를 결정하고, 재발 방지를 위한 조치를 실행하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앞서 NC 다이노스는 사안을 인지한 당일, 폭행을 가한 한규식 코치에 대해 계약해지 및 퇴단을 결정하고 용덕한 코치에 대해서는 엔트리 말소 및 업무 배제를 발표했다.

지난 18일 열린 구단 상벌위원회에서는 용덕한 코치에 대해 벌금 700만원과 출장정지 30일의 처분을 결정하고, 당일 음주 자리를 함께한 코치 2명에 대해서는 벌금 500만원을 부과했다.

이와 더불어 재발 방지를 위해 선수단 내규를 정비하고, 선수 및 코칭스태프의 긍정적인 스트레스 관리를 돕는 멘탈 테라피 등 선수단 지원 프로그램을 구체화해 실행하기로 했다.

NC 는 “이번 사안에 대해 구단 구성원 모두가 심각성을 공감하고 재발 방지를 위한 노력에 힘쓰고 있다. 프로 스포츠 구단으로서 역할과 책임을 다하고, 팬들의 사랑을 받는 구단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Copyright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