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스포티비뉴스

권순우, 프랑스 오픈 1회전에서 세계 7위 루블레프와 맞대결

조영준 기자 입력 2022. 05. 20. 14:16

기사 도구 모음

한국 테니스의 간판 권순우(당진시청, 세계 랭킹 71위)가 올 시즌 두 번째 메이저 대회인 롤랑가로스 프랑스 오픈 본선 무대에 선다.

쉽지 않은 승부가 될 것으로 여겨지지만 이번 대회에서 권순우는 다시 한번 메이저 개인 최고 성적에 도전한다.

한편 이번 대회 톱 시드는 '디펜딩 챔피언'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 세계 랭킹 1위)가 받았다.

대진 상 조코비치는 이 대회에서만 13번 우승한 라파엘 나달(스페인, 세계 랭킹 4위)과 8강에서 만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권순우

[스포티비뉴스=조영준 기자] 한국 테니스의 간판 권순우(당진시청, 세계 랭킹 71위)가 올 시즌 두 번째 메이저 대회인 롤랑가로스 프랑스 오픈 본선 무대에 선다.

프랑스 오픈은 오는 22일 프랑스 파리의 스타드 롤랑가로스에서 막을 올린다. 클레이코트의 메카로 불리는 스타드 롤랑가로스에서 대회는 2주간 진행한다.

권순우는 지난해 이 대회에서 3회전(32강)까지 진출했다. 자신의 메이저 대회 최고 성적을 거둔 그는 이번 대회 1회전부터 강자를 만났다. 24상 동갑내기인 루블레프는 2020년 이 대회에서 8강까지 진출했다.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통산 11번 정상에 오른 루블레프는 올해 3번 우승하며 상승세를 타고 있다.

권순우는 올해 루블레프를 두 번 만났지만 모두 패했다. 쉽지 않은 승부가 될 것으로 여겨지지만 이번 대회에서 권순우는 다시 한번 메이저 개인 최고 성적에 도전한다.

한편 이번 대회 톱 시드는 '디펜딩 챔피언'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 세계 랭킹 1위)가 받았다. 대진 상 조코비치는 이 대회에서만 13번 우승한 라파엘 나달(스페인, 세계 랭킹 4위)과 8강에서 만난다.

Copyright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