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

연합뉴스

이승민·한정원 등 7월 제1회 장애인 US오픈 골프 대회 출전

김동찬 입력 2022. 05. 20. 15:17

기사 도구 모음

발달 장애 골프 선수 이승민(25)과 의족 골퍼 한정원(52) 등이 제1회 장애인 US오픈 골프대회에 출전한다.

이승민의 매니지먼트 회사인 지애드스포츠는 "7월 18일부터 사흘간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 파인허스트에서 열리는 제1회 장애인 US오픈에 이승민 등 한국 선수 4명 출전한다"고 20일 밝혔다.

이승민과 한정원 외에 이양우, 박우식 등 한국 선수 4명이 제1회 장애인 US오픈 골프 대회에 나간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승민 [지애드스포츠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발달 장애 골프 선수 이승민(25)과 의족 골퍼 한정원(52) 등이 제1회 장애인 US오픈 골프대회에 출전한다.

이승민의 매니지먼트 회사인 지애드스포츠는 "7월 18일부터 사흘간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 파인허스트에서 열리는 제1회 장애인 US오픈에 이승민 등 한국 선수 4명 출전한다"고 20일 밝혔다.

발달 장애 3급인 이승민은 2017년 한국프로골프(KPGA) 정회원 자격을 획득했고, 2018년에는 KPGA 코리안투어 정규 대회 DB손해보험 프로미오픈 컷을 통과했다.

또 17일 열린 KPGA 코리안투어 제12회 데상트코리아 먼싱웨어 매치플레이 64강 진출전에도 출전하는 등 도전을 이어가고 있다.

이승민은 "꼭 출전하고 싶었다"며 "최선을 다해 우승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티샷하는 '의족 골퍼' 한정원 [KLPGA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2013년 교통사고로 왼쪽 다리에 의족을 한 한정원은 지난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E1 채리티오픈에 출전한 경력이 있다.

이승민과 한정원 외에 이양우, 박우식 등 한국 선수 4명이 제1회 장애인 US오픈 골프 대회에 나간다.

emailid@yna.co.kr

▶제보는 카톡 okjebo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