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연합뉴스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 폐회..김진헌·여은별 4관왕 우뚝

김경윤 입력 2022. 05. 20. 16:02

기사 도구 모음

장애인체육 샛별들이 선의의 경쟁을 펼친 제16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가 4일간의 열전을 마치고 20일 막을 내렸다.

경기도는 금메달 58개, 은메달 40개, 동메달 59개를 획득해 가장 많은 메달을 획득했고, 충북(금메달 58개, 은메달 32개, 동메달 23개), 서울(금메달 30개, 은메달 24개, 동메달 19개) 등이 선전했다.

개최지 경북은 금메달 14개, 은메달 16개, 동메달 17개를 가져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 모습 [대한장애인체육회 제공. 재배포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장애인체육 샛별들이 선의의 경쟁을 펼친 제16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가 4일간의 열전을 마치고 20일 막을 내렸다.

경기도는 금메달 58개, 은메달 40개, 동메달 59개를 획득해 가장 많은 메달을 획득했고, 충북(금메달 58개, 은메달 32개, 동메달 23개), 서울(금메달 30개, 은메달 24개, 동메달 19개) 등이 선전했다.

개최지 경북은 금메달 14개, 은메달 16개, 동메달 17개를 가져갔다.

장애인수영 김진헌(포곡중)과 여은별(회룡중)은 대회 최다인 4관왕 자리에 올랐다. 3관왕은 총 18명이 나왔다.

이번 대회는 17일부터 20일까지 경북 일원에서 열렸으며, 총 3천96명의 선수가 17개 종목에서 땀을 흘렸다.

대한장애인체육회는 "선수들은 순위와 성적에 얽매이지 않고 마음껏 에너지를 발산했다"고 자평했다.

cycle@yna.co.kr

▶제보는 카톡 okjebo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