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스포츠조선

폭우에 잠긴 잠실야구장 '10연패의 한화-3연승 LG의 경기 취소' [잠실 영상]

최문영 입력 2022. 06. 23. 16:29

기사 도구 모음

23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릴 예정이던 KBO 리그 한화와 LG의 경기는 우천으로 순연 됐다.

한편, 이날 취소된 경기는 추후 재편성된다.

NC와 KT의 수원경기, 두산과 SSG의 인천경기도 우천으로 취소됐다.

한편, 이날 취소된 경기는 추후 재편성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3일 서울잠실야구장에서 열릴예정이던 KBO리그 LG와 한화의 경기는 우천으로 취소되었다. 방수포가 덮힌 그라운드에 폭우가 쏟아지고 있다.

23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릴 예정이던 KBO 리그 한화와 LG의 경기는 우천으로 순연 됐다.

전날까지 10연패의 불명예 속에 연패 탈출이 절실한 한화와 신바람 3연승으로 상승세를 탄 쌍둥이 군단의 대결이 예정돼 있었다.

한편, 이날 취소된 경기는 추후 재편성된다.

서울과 인천 경기지역에 호우 예비 특보가 내린 가운데 120mm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NC와 KT의 수원경기, 두산과 SSG의 인천경기도 우천으로 취소됐다.

한편, 이날 취소된 경기는 추후 재편성된다. 잠실=최문영 기자 deer@sportschosun.com/2022.06.23/

23일 서울잠실야구장에서 열릴예정이던 KBO리그 LG와 한화의 경기는 우천으로 취소되었다. 방수포가 덮힌 그라운드에 폭우가 쏟아지고 있다. 잠실=최문영 기자 deer@sportschosun.com/2022.06.23/
23일 서울잠실야구장에서 열릴예정이던 KBO리그 LG와 한화의 경기는 우천으로 취소되었다. 방수포가 덮힌 그라운드에 폭우가 쏟아지고 있다. 잠실=최문영 기자 deer@sportschosun.com/2022.06.23/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