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스포츠조선

우리흥이 클럽에? 휴식 즐기는 모습 SNS에 퍼져.. 진위 여부 논란

한동훈 입력 2022. 06. 24. 00:21 수정 2022. 06. 24. 00:27

기사 도구 모음

토트넘 핫스퍼 간판스타 손흥민이 클럽에서 휴식을 즐기는 듯한 모습이 포착됐다.

이 사진을 공개한 당사자는 "정말로 손흥민이 맞느냐(Real sonny?)"는 질문에는 답을 하지 않았다.

대신 "정말 운이 좋게도 손흥민과 그의 팬과 사진을 찍었다"라고 댓글을 달았다.

또한 몇몇은 사진 속의 손흥민이 현재보다는 어려 보인다며 그 의견에 동의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SNS 캡처.

[스포츠조선 한동훈 기자] '우리흥'이 클럽에?

토트넘 핫스퍼 간판스타 손흥민이 클럽에서 휴식을 즐기는 듯한 모습이 포착됐다. 진위를 알 수 없는 사진이 SNS를 통해 퍼지면서 팬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한 여성팬이 23일(이하 한국시각) 밤 SNS에 올린 사진이 화제를 모았다. 그녀는 친구들과 클럽을 방문했다가 우연히 손흥민을 마주친 모양이다.

이 여성은 손흥민과 일행은 아닌 것으로 추측된다. 그녀는 사진과 함께 "정말 놀랍고 소중한 순간이었다. 예상치 못하게 가장 위대한 축구 선수 중 한 명을 만나게 된 행운의 날이다"라고 설명을 달았다. 이 여성은 손흥민의 SNS 아이디도 직접 태그했다.

과연 정말 손흥민이 맞는지도 확실하지는 않다. 닮은 사람일수도 있고 원본이 아닐 수도 있다. 태그된 장소는 런던이다.

이 사진을 공개한 당사자는 "정말로 손흥민이 맞느냐(Real sonny?)"는 질문에는 답을 하지 않았다. 대신 "정말 운이 좋게도 손흥민과 그의 팬과 사진을 찍었다"라고 댓글을 달았다.

한 네티즌은 최근이 아닐 것이라는 주장도 펼쳤다. 게시물에 '추억(memories)'라는 단어가 태그됐기 때문에 과거 사진일 가능성도 있다고 지적했다. 또한 몇몇은 사진 속의 손흥민이 현재보다는 어려 보인다며 그 의견에 동의했다.

손흥민은 2021~2022시즌 프리미어리그 득점왕에 오른 뒤 달콤한 휴가 기간을 보내는 중이다.

한편 손흥민은 이날 공교롭게 레알 마드리드 이적설에도 휩싸였다.

축구계 언론인 루디 갈레티가 SNS에 '레알 마드리드가 몇몇 공격수들을 주시하고 있다. 그 중에는 손흥민의 이름도 있다'라고 알렸다. 6월초에는 리버풀이 손흥민을 영입하려고 준비했다는 이야기도 나왔다.

하지만 손흥민이 토트넘을 떠날 확률은 거의 없다. 토트넘은 일찌감치 손흥민과 장기 계약을 맺어 그를 2025년까지 묶은 상태다. 또한 손흥민과 해리 케인은 안토니오 콘테 감독 전술의 핵심이다. 어마어마한 이적료를 지불할 클럽이 나타나지 않는 이상 토트넘이 손흥민을 팔 리가 없다.

한동훈 기자 dhhan@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