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

바스켓코리아

현대모비스 신민석, '웨이트 트레이닝'에 매진하고 있는 이유는?

손동환 입력 2022. 06. 24. 18:00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부족한 점을 보완하려면, 체력이 필요하다. 그래서 웨이트 트레이닝을 많이 하고 있다”

울산 현대모비스는 2019~2020 시즌 중반부터 팀 체질을 개편하고 있다. 2018~2019 시즌 통합 우승 주역이었던 이대성(현 대구 한국가스공사)와 라건아(현 전주 KCC)를 2019~2020 시즌 초반 트레이드했고, KBL 최고의 레전드였던 양동근은 2019~2020 시즌 종료 후 은퇴했다.

현대모비스는 미래 자원들에게 집중했다. 김국찬(190cm, F)과 서명진(189cm, G), 이우석(196cm, G)과 신민석(199cm, F), 김동준(175cm, G) 등 어린 선수들의 기량 발전에 많은 시간을 투자했다.

미래 자원에 집중한 현대모비스는 무려 6명의 1999년생 선수를 보유하게 됐다. 일명 ‘99즈’라는 신흥 세력(?)을 얻었다. 젊고 발전 가능성 높은 선수들이기에, 현대모비스 코칭스태프와 사무국은 ‘99즈’를 흐뭇하게 여겼다.

‘99즈’ 모두 각자의 장점을 지니고 있다. 신민석 역시 마찬가지다. 2021 KBL 국내신인선수 드래프트에서 4순위로 지명된 신민석은 큰 키에 3점을 쏠 수 있는 포워드. 스피드 역시 나쁘지 않다.

신민석은 2021~2022 시즌 개막 전 연습 경기부터 기회를 얻었다. 정규리그부터 많은 경험치를 쌓았다. 46경기 출전에 평균 8분 32초를 소화했다. 플레이오프 역시 전 경기 소화. 평균 출전 시간은 2분 29초에 불과했으나, 신민석은 값진 교훈을 얻었다.

신민석은 24일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현대모비스 연습체육관에서 “내 몸을 전혀 관리하지 못했다. 팀 수비 패턴돠 얼리 오펜스에 적응하다가, 시즌이 끝난 것 같다”며 2021~2022 시즌을 돌아봤다.

신민석을 선발한 유재학 총감독은 2021~2022 시즌 종료 후 “(신)민석이를 제대로 키워볼 생각이다”고 밝혔다. 비록 감독에서 총감독으로 보직 변경했다고는 하나, 조동현 신임 감독도 신민석에게 많은 투자를 할 확률이 높다. 신민석의 프로 첫 비시즌이 생각보다 혹독할 수 있다는 뜻이다.

신민석은 “시즌 끝나고 쉴 때, 유재학 총감독님께서 젊은 선수들에게 벌크업을 주문하셨다. 트레이너 형들께서 총감독님의 말씀을 토대로 프로그램을 만들어주셨다. 트레이너 형들이 작성해준 프로그램대로 운동했고, 8kg 정도 증량했다”며 휴가 때 했던 일들을 먼저 이야기했다.

이어, “스피드와 수비를 보완하고 싶다. 그래서 웨이트 트레이닝을 더 많이 했다. 지금도 야간에는 웨이트 트레이닝 위주로 많이 하고 있다. 스피드와 수비를 보완하려면, 체력이 필요하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며 프로 첫 비시즌 훈련의 중점도 ‘웨이트 트레이닝’으로 꼽았다.

한편, ‘99즈’의 한 명인 이우석이 신인상을 탄 것도 신민석에게 좋은 동기 부여일 수 있다. 하윤기(204cm, C)와 이정현(187cm, G) 등 친구들의 활약 역시 그럴 수 있다.

하지만 신민석은 “잘하는 친구들이고, 다 친한 친구들이다. 다 같이 안 다치고 잘하면 좋겠다”며 ‘동행’이라는 단어를 꺼냈다.

그렇지만 “팀 목표는 당연히 우승이다. 개인적으로는 수비와 리바운드 등 팀을 위해 해야 할 일들을 잘 해내야 한다. 공격적인 면에서도 3점슛과 골밑 득점 성공률을 높이고 싶다. 특히, 수비를 더 잘하고 야투 성공률을 높이는 게 차기 시즌 목표다”며 ‘팀 성적’에 맞는 퍼포먼스를 중요하게 생각했다.

신민석이 대학 시절 보인 가장 큰 약점은 ‘힘’과 ‘투지’였다. 현대모비스와 신민석 모두 이를 너무 잘 알고 있었다. 특히, 본인 스스로가 너무 잘 알고 있었다. 그래서 이번 휴가부터 웨이트 트레이닝에 매진했다. 시즌 전까지 몸을 탄탄하게 만들지 못하면, 비시즌 훈련의 성과도 나오지 않을 거라고 판단했다.

사진 제공 = KBL

저작권자(c)바스켓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