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

스포츠조선

6년 만에 다시 현대캐피탈 합류하는 오레올 "좋은 기억 만들고파"

박상경 입력 2022. 08. 05. 20:11

기사 도구 모음

남자배구 현대캐피탈 새 외국인 선수 오레올 카메호(등록명 오레올)가 활약을 다짐했다.

오레올은 5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2015~2016시즌 현대캐피탈에서 뛰며 공격 성공률 59.45%로 팀 18연승 및 정규리그 1위에 기여했던 오레올은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 러시아리그 제니트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뛰었다.

오레올은 천안으로 이동해 코로나 검사 실시 후 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제공=현대캐피탈

[스포츠조선 박상경 기자] 남자배구 현대캐피탈 새 외국인 선수 오레올 카메호(등록명 오레올)가 활약을 다짐했다.

오레올은 5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2015~2016시즌 현대캐피탈에서 뛰며 공격 성공률 59.45%로 팀 18연승 및 정규리그 1위에 기여했던 오레올은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 러시아리그 제니트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뛰었다. 지난 시즌엔 터키리그 지렛 방카시 앙카라에서 레프트로 뛰면서 팀 우승을 이끌었다.

오레올은 입국 후 "현대캐피탈에서 다시 한번 뛸 수 있어 기쁘고, 새로운 기회를 통해 좋은 기억을 만들 수 있는 시즌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레올은 천안으로 이동해 코로나 검사 실시 후 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박상경 기자 ppark@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