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

점프볼

WKBL, 트래블링 엄격 적용 이유는?

이재범 입력 2022. 08. 06. 08:40

기사 도구 모음

"국제대회에서 트래블링이 자주, 심각하게 나오는 실수를 잡아가자는 거다. 그럼 아마추어에서도 세밀하게 잡을 거다."

정진경 WKBL 경기운영본부장은 "우리 경기에서 트래블링을 그만큼 잡아서 경기를 끊는 게 맞나라는 생각도 한다. 득점이 많이 나와야 하고, 경기를 보는 관중도 있다. 외부에서 트래블링 규정을 강화한다고 하는데 강화보다는 재정비"라며 "모든 걸 다 들여다 보겠다는 게 아니다. 국제대회에서 자주, 심각하게 나오는 트래블링 실수를 잡아가자는 거다. 그럼 아마추어에서도 세밀하게 잡을 거다"고 설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점프볼=이재범 기자] “국제대회에서 트래블링이 자주, 심각하게 나오는 실수를 잡아가자는 거다. 그럼 아마추어에서도 세밀하게 잡을 거다.”

WKBL은 지난달 25일 보도자료를 통해 “6개 구단을 대상으로 규칙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2022~2023시즌부터 새롭게 적용되는 것들을 중심으로 설명회를 하는데 그 중 하나는 트레블링 규정 엄격 적용이다.

지난 3일 용인 삼성생명 선수단을 대상으로 규칙 설명회를 할 때 자주 나오는 트래블링 사례를 경기 영상으로 보여줬다. 더불어 선수들에게 트래블링 이후 왜 그런지 이유를 물어보면 심판들이 자세하게 설명해줄 것이라고 했다.

WKBL이 트래블링을 엄격하게 적용하려는 이유는 무엇일까?

정진경 WKBL 경기운영본부장은 “우리 경기에서 트래블링을 그만큼 잡아서 경기를 끊는 게 맞나라는 생각도 한다. 득점이 많이 나와야 하고, 경기를 보는 관중도 있다. 외부에서 트래블링 규정을 강화한다고 하는데 강화보다는 재정비”라며 “모든 걸 다 들여다 보겠다는 게 아니다. 국제대회에서 자주, 심각하게 나오는 트래블링 실수를 잡아가자는 거다. 그럼 아마추어에서도 세밀하게 잡을 거다”고 설명했다.

시즌을 준비하는 팀들은 남자 중학교 등과 연습경기를 가졌다. WKBL은 이 연습경기에 심판들을 파견한다. 삼성생명의 연습경기를 지켜본 적이 있는데 삼성생명 선수들보다는 남자 중학생들의 트래블링이 더 많이 나왔다.

정진경 본부장은 “연습경기에서 해보니까 트래블링은 금세 잡혔다”며 “문제는 연습경기를 하는 상대팀이다. 보통 남자 중학교와 연습경기를 하는데 이들이 오히려 트래블링이 불려서 멘붕이 온 듯 했다”고 아마추어 선수들의 트래블링이 많다는 걸 지적했다.

WKBL이 2년 전 핸드체킹을 강화한다고 했는데 시즌 말미에는 이것이 시즌 초반과는 달랐다는 평가가 있었다. 트래블링도 시즌 끝까지 엄격하게 적용하는 걸 유지할 수 있어야 한다.

정진경 본부장은 “핸드 체킹 때 그런 이야기가 있었다. 시즌 말미라서 바뀐 게 아니다”라며 “순위 결정에 더 큰 영향을 미치는 시즌 막판이나 플레이오프 때 선수들이 경기에 임하는 자세가 달라진다. 시즌 후반기라서 (규칙 적용이) 바뀐 게 아니라 경기 자체의 격렬함이 있어서 그런 생각이 들었다고 판단한다”고 시즌 내내 일관된 판정을 할 것이라고 했다.

#사진_ 점프볼 DB

저작권자 ⓒ 점프볼.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