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중앙일보

2026 동계올림픽서 여자종목 4개 추가..女선수 비율 역대 최고 47%

정혜정 입력 2022. 06. 25. 10:47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026 밀라노-코르티나담페초 동계올림픽 여자 종목 4개 추가. [국제올림픽위원회 홈페이지 캡처]

2026년 밀라노-코르티나담페초 동계올림픽의 여자부 세부 종목이 4개 늘어난다. 종목 신설로 동계올림픽 사상 여성 선수의 비율이 역대 최고치인 47%로 올라가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추구하는 완벽한 성비 균형에 좀 더 가까워진다.

IOC는 25일(한국시간) 스위스 로잔에서 화상 회의 형식의 집행위원회를 열어 2026년 이탈리아 밀라노-코르티나담페초 동계올림픽 정식 종목을 승인했다.

산악 스키(Ski mountaineering)라는 종목이 새로 등장한다. 남녀 개인전, 혼성계주에 금메달 3개가 걸렸다.

또 스켈레톤 혼성단체전, 루지 여자 2인승, 프리스타일 스키 남녀 모굴 2인조, 스키 점프 라지힐 여자 개인전 등 모두 8개 종목이 새로 추가됐다.

이중 신설된 여자 종목이 산악스키 여자 개인전, 루지 여자 2인승, 프리스타일 스키 여자 모굴 2인조, 스키 점프 라지힐 여자 개인전 등 4개다.

올해 베이징 동계올림픽과 비교해 여자 종목은 46개에서 50개로, 남자 종목은 51개에서 54개로 각각 늘었다.

혼성 종목은 12개로 동일하며, 메달 종목은 전체 109개에서 116개로 증가했다.

종목 신설로 2026년 동계올림픽 여성 선수는 전체 참가 선수 2900명 중 1362명으로 47%를 차지한다. 베이징 대회 때보다 48명, 비율로는 1.6%포인트 증가한다.

올림픽 종목 탈락설이 돌던 노르딕복합(스키점프+크로스컨트리)은 2026년 대회까지 예전처럼 열린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Copyrightⓒ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